본문 바로가기

빅데이터

엔데믹 시대, 소비 엿보기_디지털 평등사회 속 불평등 팬데믹이 가져온 변화로 우리 삶의 많은 부분이 디지털화 되어가고 있습니다. 온라인 소비 시장은 점점 커지고, 오프라인 가게에서 키오스크를 보는 것은 더 이상 낯설지 않습니다. 영화관이나 음식점에 직접 방문하기 보다는 OOT와 배달앱으로 안방에서 편하게 콘텐츠나 음식을 즐기는 경우도 많아지고 있습니다. 이런 디지털화는 정보의 불평등이나 지리적인 제약을 극복해 디지털 평등을 이룩하기도 했지만 어떤 면에서는 또 다른 진입 장벽이나 불평등을 만들어 내기도 합니다. 팬데믹을 넘어 엔데믹 시대에도 계속 이어지고 있는 이 디지털로의 변화가 새롭게 야기하고 있는 불평등에 대해 신한카드가 서베이와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살펴보았습니다. 비대면이 일상화 되면서 디지털 세계로의 초대를 받은 것은 시니어도 예외는 아니었습니다... 더보기
엔데믹 시대, 소비 엿보기_외식 사회적 거리두기 규제가 해제된 지도 시간이 꽤 흘렀습니다.이제 많은 사람들이 잃어버렸던 일상을 조금씩 되찾아가고 있는데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인플레이션, 양극화 등 또 다른 형태의 이슈들이 등장하며 우리의 소비 생활에 크고 작은 영향을 주고 있습니다. 이처럼 엔데믹 시대를 맞이하여 나타나는 다양한 소비 특징 중 우리의 일상과 가장 밀접한 외식 소비에 대해 신한카드가 서베이와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살펴보았습니다. 우선, 외식 소비가 소득 및 경기변동에 어떻게 반응하는지를 살펴보았는데요. 조사 결과, 외식은 인플레이션과 소득 변화에 가장 민감한 영역으로 나타났습니다. 소득이 증가하여 소비를 늘릴 영역도, 물가 상승으로 지출을 줄일 때에도 '외식'이 가장 많이 언급됐는데요. 아무래도 우리 생활과 밀접해 거창한.. 더보기
ESG 하면 뭐하니? 신한카드가 실천 중인 ESG는? 각종 전염병과 기후변화 시대를 대비하면서 전 인류에게 조금 더 건강한 책임과 의무가 요구되는 오늘날, 기업의 사회적 의무 또한 막중해지고 있습니다. MZ세대를 필두로 하는 보다 친환경적인 소비와 기업의 윤리의식을 고려하는 소비패턴의 변화 덕분인데요. 오늘은 환경과 사회 등 다양한 문제에 앞장선 기업들 속에서 꾸준히 제 몫의 선한 영향력을 늘려가고 있는 신한카드의 ESG 활동도 함께 소개하려 합니다. 신한카드가 실천하는 E(Environment)? 극심한 자연재해와 전염병 확산으로 환경에 대한 지구촌 곳곳의 관심은 어느때보다 집중돼 있는데요. 신한카드 역시 친환경 경영과 탄소중립 실천에 기여하고 있답니다. 신한카드가 실천하는 S(Social)? 문화예술의 증진은 창의성과 감수성을 중심으로 사회의 다양한 문.. 더보기
추석 선물, 터치 한 번으로 어때요? *비대면 선물 기준: 온라인 선물하기 서비스 제공 플랫폼 3개사 장기화된 코로나 영향으로 예년만큼 사람들을 자주 만나지 못하는 상황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물리적 제약 속에서도 우리는 사회적 관계를 지속하기 위해 SNS 활동을 늘리기도 하고, 기프티콘 등을 선물하며 온라인 관계 맺기를 하고 있는데요. 이러한 트렌드를 반영하듯 신선식품전문몰이나 배달 전문 플랫폼, 패션 편집샵 등도 비대면 선물하기를 선보이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명절 선물 문화는 어떻게 달라졌을까요? 달라진 우리의 일상 중 명절 비대면 선물하기에 대해 신한카드 빅데이터로 살펴보겠습니다. 거리두기 규제가 한창 강화되었던 2021년 설, 기억하시나요? 4인까지만 모일 수 있었기에 고향을 방문하지 못하고 대부분 집에서 명절을 보냈는데요. 직접 명절.. 더보기
명절 음식 직접 만드시나요? '명절'이라는 단어를 들으면 어떤 모습이 떠오르시나요? 양손 가득 선물을 들고 고향으로 향하는 사람들, 한복 입고 성묘를 가거나 차례를 지내는 이들, 오랜만에 만난 친지들과 전통놀이를 즐기는 모습 등이 떠오르시죠? 그 중 빼놓을 수 없는 것은 가족들이 모여 함께 음식을 준비하는 모습인데요. 명절 음식을 준비하는 풍경도 많이 달라진 것 같습니다. 전에는 대부분의 음식을 직접 집에서 만들었다면, 이제는 전문 업체의 도움을 받는 이들이 늘어나는 모습인데요. 신한카드 빅데이터를 통해 살펴보았습니다. 명절 전날, 동네 반찬 전문점 가보신 적 있으신가요? 평소에는 일반 집밥용 반찬을 판매하지만, 명절에는 차례상에 놓일 전, 나물, 조기 등의 명절 음식이 주를 이루는데요. 명절 전날, 이러한 반찬 전문점을 이용하는 .. 더보기
차콕으로 만나는 일상 코로나19 시대, 자동차를 활용하는 방식에도 변화가 생기고 있습니다. 자동차가 단순한 이동수단을 넘어 이제는 일상의 영역을 넓혀주는 새로운 공간으로 자리잡고 있는 것인데요. 생활에도 즐거움을 더해주는 '차콕 라이프'에 대해 신한카드 빅데이터로 알아보았습니다. 코로나19 여파 속 초보운전자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21년 SNS상에서 '초보'와 함께 가장 많이 언급된 연관어는 '운전'으로 나타났는데요. 코로나 이전과 비교해 연관어 순위가 크게 상승한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운전학원 이용 건수 또한 '19년 대비 70% 증가하였으며, 사회활동이 활발한 30대의 이용 증가가 특히 두드러집니다. 타인과의 접촉을 줄일 수 있는 개인 이동 수단에 대한 선호가 높아지면서, 운전면허를 따거나 장롱 면허를 꺼내 드는 .. 더보기
디지털 소비, 연령과 지역에 따라 다를까? #디지털 #소비 #빅데이터 #지역별 #연령별 #배달앱 #식품배송 #디지털콘텐츠 #OTT #음원스트리밍 #간편결제 #서비스 더보기
코로나로 우리의 삶이 정말 멈췄을까? #코로나 #빅데이터 #위드코로나 #소비동선지수 #CDI #이동거리 #실버세대 #싱글 #영유아자녀 #집콕 더보기
데이터로 나를 살피는 데이터 수집가 #데이터수집가 #얼리어답터 #온라인결제 #언택트서비스 #비대면결제 #공유경제 #스트리밍 #IT기기 #빅데이터 더보기
주 52시간 근무제로 달라진 직장인의 소비 작년 2월 주당 법정 근로시간을 52시간으로 단축하는 '근로기준법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하면서, 많은 이슈를 낳았습니다. 특히 위반 시 사업주에게 형사 처벌이 가해지는 만큼, 기업체들은 유연근무제를 시행하거나 근로 관리 자동화 시스템을 도입하는 등 적극적인 변화의 모습을 보이고 있는데요. 주 52시간 근무 시대, 직장인의 삶은 어떻게 달라졌을까요? 시범 시행 1년을 돌아보며, 그 변화의 모습을 살펴보았습니다. 시범 시행 1년간 가장 두드러진 변화 중 하나는 출근 시간입니다. 주 52시간 근무제가 시행되기 전 직장인들의 출근이 몰리는 시간은 오전 7시 30분에서 8시 사이였는데요. 주 52 근무제 시범 시행 후 출근 집중시간은 30분 늦춰진 8시~8시 30분으로 나타나 전반적으로 출근 시간이 좀 더 여유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