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을지로카페

하늘 가까이에서 즐기는 을지로의 오후, 을지로 루프탑 공간 4 봄과 여름 사이의 춥지도, 덥지도 않은 계절은 야외에서 햇볕을 쬐며 시간을 보내기에 가장 좋은 때죠. 이 계절을 가장 생생히 즐길 수 있는 장소로 루프탑 만한 곳이 있을까요? 힙지로에는 허름한 외관과 반전되는 루프탑을 갖춘 공간들이 있습니다. 꼭대기 층까지 가파른 계단을 오르다 보면 어느새 이마에 땀방울이 맺히지만, 옥상 문을 열었을 때 펼쳐지는 탁 트인 전망은 잠깐의 고생을 보상하기에 충분하죠. 낮고 빛바랜 건물과 말끔한 고층 빌딩이 공존하는 을지로 특유의 풍경은 루프탑에서의 시간을 더욱 특별하게 만듭니다. 선선한 초여름의 오후를 여유와 낭만으로 채워줄 을지로의 루프탑 공간 네 곳을 소개합니다. 투박한 감성과 깊은 커피 향이 어우러진 카페, 챔프커피 제3작업실 ▶ 서울 중구 을지로 157 세운상가 3층.. 더보기
조만간 을지로 핫플레이스로 입소문 날 신규 공간 5 장마 기간이 지지부진하게 이어지면서 궂은 날씨가 계속되는 요즘입니다. 이런 상황이다 보니 외출이 괜히 귀찮게 느껴지기도 하지만, 이럴 때일수록 더욱 적극적으로 햇빛 좀 쫴야 하는 법. 맑은 하늘을 기대해봄직한 이번 주말에는 최근 을지로에 새롭게 문 연 가게들을 탐방해 보는 건 어떨까요? 당신의 일상에 신선한 활기를 더해줄 을지로 가게 다섯 곳을 소개합니다. 와인과 함께 세련되게 즐기는 한식 다이닝바 을지로의 공간이라고 모두가 거칠고 투박한 분위기라는 법은 없습니다. 오픈한 지 2개월밖에 안 된 믹스드라인은 세련된 공간에서 캐쥬얼하게 즐기는 한식 다이닝바로 벌써 입소문이 났습니다. 어두운 실내를 밝혀주는 빨간 조명이 강렬하게 눈길을 사로잡고, 여타 을지로의 공간과 달리 간결하게 정돈된 인테리어는 을지로 골.. 더보기
을지로를 을지로답게 만드는 것들 더보기 을지로는 지역 내 다양한 물성이 뒤섞이며 독특한 양감을 완성한다. 다른 곳에서는 볼 수 없는 이곳만의 분위기를 즐기기 위해 사람들은 미로 같은 골목을 찾는다. 그렇다면 과연 지금 이 순간, ‘을지로답다’라는 것은 무엇일까? 눈에 띄는 몇 가지 요소를 꼽아봤다. 을지로 Heritage 가게에 있어 간판은 아주 중요한 요소다. 가게를 상징하는 얼굴이자 고객을 가게 안으로 불러들이는 역할을 하기 때문에 대부분 간판이 눈에 잘 띄도록 애쓰기 마련이다. 하지만 을지로에서는 이 공식이 자주 깨진다. 문 닫은 가게의 옛 간판을 그대로 쓰는 것도 이곳에서는 더 이상 낯설지 않은 풍경이다. 인쇄 골목 안에 자리한 철판 요리 전문점 ‘다케오 호르몬 데판야끼’는 그들의 업종과 상관없는 ‘디지털 마스터'라는 커다란 간.. 더보기
이토록 가깝고도 낯선, 을지로에서의 하루 가장 오래된 것과 가장 최신의 것이 공존하는 동네, 을지로. 이곳을 이야기할 때면 누군가는 레트로픙의 카페를, 또 다른 누군가는 인부들이 국밥을 들이켜는 노포를, 혹은 기계음이 가득한 인쇄 골목을 떠올리곤 한다. 이처럼 을지로가 지닌 다양한 풍경 속에는 우리가 미처 알지 못했던 서울의 낯선 얼굴이 숨어 있다. 언제부터인가 이 도시에 너무 익숙해져 버린 당신을 위해, 을지로에서의 짧은 여행을 제안한다. 12:00 pm 클래직 서울 중구 마른내로 62-1 허름한 외관과 불친절한 간판, 문을 열면 다른 세상처럼 펼쳐지는 감각적인 공간까지. 인쇄 골목 끝자락에 숨어 있는 카페 클래직은 요즘 사람들이 열광하는 ‘힙지로’의 필수 여건을 고루 갖춘 곳이다. 일반적인 카페들이 1층에 자리 잡는 것과 달리, 을지로에는 .. 더보기
을지로3가를 여행하는 이들을 위한 안내서 발길 닿는 대로 자유롭게 여행하는 것도 좋지만, 을지로는 손안에 있는 지도가 유달리 든든하게 느껴지는 동네다. 미로처럼 구부러진 골목길을 눈앞에 두면 어느 방향으로 가야 할지 막막함이 앞서는 탓이다. 을지로3가를 한 장의 지도 안에 담아낸 ‘신한카드 컬처맵’은 봄볕이 날로 따뜻해지는 요즘 을지로로 당장 떠나고 싶게 만든다. 최근 새롭게 들어선 핫플레이스와 크리에이터들의 개성 넘치는 공간 곳곳은 마리아 작가의 일러스트를 통해 한 장의 종이 위에 생생하게 담겼다. 2018년 3월에 문을 연 커피사 마리아를 작업실 삼아 자신만의 세계를 구축해가고 있는 그녀를 만나러 가는 길은 아주 조금 어려웠다. 그러나 을지로 인쇄 골목 안쪽에 숨어 있는 낡은 계단을 조심스럽게 올라 숨겨진 입구를 찾는 동안, 마치 모험이라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