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bile button 신한카드공식블로그 search
History/신카스토리 2015.09.03 15:42

경기 활성화에 기여하는 '문화가 있는 날'


 문화융성위원회와 문화체육관광부(장관 김종덕)가 정책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문화가 있는 날’ 행사가 문화 업종 및 지역상권 매출증가에 긍정적인 기여를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신한카드(사장 위성호)가 ‘문화가 있는 날’ 시행효과를 카드이용행태로 분석해 본 결과, 문화행사에 대한 관심이 많아지면서, 문화 관련 전반 카드 이용건수 규모가 올 2분기 136만건으로 작년 동기에 비해 13.4%, 2년전에 비해 23.8%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2014년 1월부터 시행된 문화의 날 행사효과가 실제 관련 업종매출 증가로 가시화된 것으로 해석된다.  


또한, 최근 올해 2월부터 7월까지 6개월간 ‘문화가 있는 날’ 관련 연극, 영화, 스포츠 관람 등 문화 업종 카드결제내역을 분석해 본 결과, 행사가 열리는 매주 마지막 수요일 이용고객이 해당월 수요일 평균 이용고객수에 비해 월별로 23~61%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7월의 경우 휴가 및 방학시즌 효과와 맞불려, 가장 큰 폭의 증가세를 보였다. 


문화가 있는 날 이용금액 역시 해당월 수요일 평균에 비해 13~63% 늘어난 수치를 보였다. 


 특히, 대표적 문화예술거리인 대학로의 경우 공연시설 반경 300미터 이내 요식 가맹점 기준 이용추이를 보면, ‘문화가 있는 날’ 매출 규모가 정상 매출 대비 최고 1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대별로 ‘문화가 있는 날’ 매출 증가 효과는 40,20,30대 순으로 나타났다. 


한편, 강남권인 예술의 전당 근처 요식 업종 이용금액 역시 ‘문화가 있는 날’에 최고 12%까지 증가하는 현상을 보였다. 


한편, 신한카드는 올해 5월 문화체육관광부와 업무협약(MOU)을 맺고, 지난 7월 ‘GREAT Wednesday’를 시작으로 10월과 11월에 덕수궁 석조전에서 깊어가는 가을정취와 함께 누구나 즐길 수 있는 클래식 실내공연을 준비하고 있다. 

 

문화체육관광부 관계자는 “ 이번 문화가 있는 날 연관 산업 분석결과, 정책의지와 민간 참여가 활성화된다면, 문화산업을 통한 내수경기 활성화를 기대할 수 있는 것으로 전망한다”고 밝혔다. 


또한, 신한카드 관계자는 “ 이번 ‘문화가 있는 날’ 분석은 정부정책이 민간분야에 대한 어떻게 영향을 미치고 있는가 확인할 수 있었던 좋은 기회” 라면서 “ 향후 빅데이터 경쟁력을 활용, 정부 정책 개발에 지속적으로 협조하는 한편, 소비심리 활성화 측면에서도 ‘문화가 있는 날’ 행사를 적극 추진할 예정” 이라고 밝혔다. ”끝”



댓글을 달아 주세요

신한카드 홈페이지 신한카드 홈페이지 블로그 운영방침

© 2016 SHINHANCARD